• 로그인
  • 회원가입
  • SITEMAP
> 화섬정보 > 환경 및 기후변화

환경 및 기후변화

밀폐공간 유해화학물질 효과적으로 제거하는 장치 도입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화섬협회 작성일15-10-11 08:41 조회1,444회

본문

밀폐된 공간에서 퍼지는 기체상태의 유해화학물질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이동형 화학물질 흡착처리장치’가 도입된다.

화학물질안전원(원장 김균)은 밀폐된 화학사고현장에서 기체상태 유해화학물질을 신속하게 제거할 수 있는 ‘이동형 화학물질 흡착처리장치’를 11월 1일부터 2개월간 시범운영하고 화학재난 합동방재센터에 12월 말까지 현장적용을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화학재난 합동방재센터 : 화학사고 대응기관으로 시흥, 울산, 서산, 여수, 구미, 익산 등 6곳에서 운영 

‘이동형 화학물질 흡착처리장치’는 암모니아, 염화수소 등 기체상태의 유해화학물질을 중화처리할 수 있는 흡착장치와 송풍기로 구성되어 있다.

이 장치는 신속하게 화학사고현장에 대응할 수 있도록 바퀴를 달아 이동식으로 제작했으며 기체상태의 유해화학물질을 효율적으로 흡입하기 위해 풍량조절 장치가 흡입구에 장착됐다.

또한, 기체상태의 유해화학물질에 대한 흡착 효율을 높이기 위해 흡수용액의 와류생성이 가능한 흡착장치와 송풍기를 도입했다.

화학물질안전원은 지난해 6월부터 ‘이동형 화학물질 흡착처리장치’에 대해 연구했으며 효율성 검증을 위한 시험평가용 장치도 제작했다.

특히 암모니아, 염화수소 등 기체상태의 유해화학물질(사고대비물질)에 대한 시험평가를 우선적으로 실시했다.

화학물질안전원이 지난해 11월부터 10개월간 이 장치를 10차례 이상시험평가한 결과, 암모니아와 염화수소에 대한 중화 또는 제거 효율이 90%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화학사고 현장적용과 성공적인 시범운영을 위해 물질의 종류·농도·체류시간, 측정장비 교차실험 등 다양한 조건으로 흡착 효율성을 평가했다.

암모니아 평가의 경우 노출시간 60분을 기준으로 2.5~10% 농도에서는 100% 중화(약 400ppm → 0ppm), 30% 농도에서는 90% 중화(약 500ppm → 40ppm) 효과를 각각 거뒀다.

염화수소는 같은 조건에서 35.5% 농도의 경우 100% 중화(약 90ppm → 0ppm)되는 효과가 나타났다.

* 암모니아, 염화수소 등을 중화하는 방법은 해당 기체상태 물질을 흡입하여 물 또는 황산, 수산화나트륨 등 산·염기 용액을 첨가하여 pH를 조절한 수용액에 녹여서 처리함  

화학물질안전원은 개방·공유·소통·협력을 추구하는 정부3.0에 따라 시범 운영 기간 동안 ‘이동형 화학물질 흡착처리장치’의 성능을 개선하고 암모니아, 염화수소 외에 황산, 톨루엔 등 다른 기체상태 유해화학물질의 흡착 성능도 시험평가할 예정이다.

황승율 화학물질안전원 연구개발교육과장은 “기체상태로 퍼지는 유해화학물질은 짧은 시간 동안 대형 화학사고를 유발시킨다”며 “이번 ‘이동형 화학물질 흡착처리장치’가 국정과제인 ‘화학물질사고 예방·대응·사후관리 체계 구축’에 효과적으로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 ENGLISH
서울특별시 종로구 사직로 130 적선현대빌딩 9층 (03170) Tel. 02-734-1191~4 Fax. 02-738-0111
Copyrightⓒ KOREA CHEMICAL FIBERS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